도움 요청
시각 장애인의 안전한 보행을 위한 횡단보도/신호등 탐지 프로그램


📚 개발 배경

대중교통 이용의 불편함 [출처 : 유튜브 MBCNEWS]
대중교통, 특히 버스의 경우 타고자 하는 버스가 오는지 안 오는지 확실하게 판단하기 힘들다. (ex.버스 탑승을 위해 평균 20~30분을 기다리는 시각장애인들, 잘못된 버스를 타는 경우도 흔함)

시각 장애인의 눈이 되어 그들의 보행을 돕는 안내견 [출처 : 웰페어 뉴스]
안내견 탑승 및 출입 거부는 위법행위임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안내견에 대한 불편한 인식이 산재한다. (ex. 대중교통 탑승 거부, 식품접객업소 출입 거부 등등)


📝 개발 목적

안내견이나 기존의 시각 장애인 보조 서비스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실제 시각장애인들의 보행에 어려움이 많았다. 이를 개선하기 위해 음성 안내 서비스 '시선(視先, 먼저 보다)'을 고안하였다.

'시선'은 영상 처리를 활용하여 객체를 탐지하고, 음성으로 안내하는 서비스이다.
이를 통해 시각장애인들의 안전한 보행을 돕는 것을 목표로 한다. 이미지
7
399

포모의 횡단보도/신호등 탐지 프로그램

전시중
카카오톡 공유
포모포모

도움 요청
시각 장애인의 안전한 보행을 위한 횡단보도/신호등 탐지 프로그램


📚 개발 배경

대중교통 이용의 불편함 [출처 : 유튜브 MBCNEWS]
대중교통, 특히 버스의 경우 타고자 하는 버스가 오는지 안 오는지 확실하게 판단하기 힘들다. (ex.버스 탑승을 위해 평균 20~30분을 기다리는 시각장애인들, 잘못된 버스를 타는 경우도 흔함)

시각 장애인의 눈이 되어 그들의 보행을 돕는 안내견 [출처 : 웰페어 뉴스]
안내견 탑승 및 출입 거부는 위법행위임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안내견에 대한 불편한 인식이 산재한다. (ex. 대중교통 탑승 거부, 식품접객업소 출입 거부 등등)


📝 개발 목적

안내견이나 기존의 시각 장애인 보조 서비스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실제 시각장애인들의 보행에 어려움이 많았다. 이를 개선하기 위해 음성 안내 서비스 '시선(視先, 먼저 보다)'을 고안하였다.

'시선'은 영상 처리를 활용하여 객체를 탐지하고, 음성으로 안내하는 서비스이다.
이를 통해 시각장애인들의 안전한 보행을 돕는 것을 목표로 한다. 이미지
7
399
기술스택

프로젝트 소개


Sejin Kwon | Jieun Song | YeongSang Jo

Minyoung Park | Jihye Shin | Eunsori Park

© 2021 nolto